보도자료

게시글 검색
소아암환자 위해 2년3개월 기른 머리카락 33cm 기부한 여군
디자인팜 홍보형 43 조회수:25 220.149.182.235
2019-01-30 16:26:24

소아암환자 위해 2년3개월 기른 머리카락 33cm 기부한 여군

육군 군수사령부 최령 중위 “대학시절 결심…다시 길려 두 번째 기부할 것"

소아암환자 위해 2년3개월 기른 머리카락 33cm 기부한 여군
소아암 환자를 위해 모발 기부를 한 최령 중위. 최 중위는 육군 군수사령부에 복무 중이다./연합뉴스[육군 제공]
 
 
 
현역 여군 장교가 2년 넘게 길러온 모발을 소아암 환자를 위해 기부했다. 주인공은 육군 군수사령부에 복무 중인 최령(29) 중위다. 
  최 중위는 최근 2년 3개월간 길러 온 머리카락 33cm를 잘라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기부했다. 최 중위가 기부를 결심한 것은 대학 시절이다. 대학 재학 당시 봉사활동을 하면서 주변의 많은 사람이 소아암 환자를 위해 모발을 기부한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특히 항암 치료 과정에서 탈모로 고생하는 소아암 환자들이 가발을 선물 받으면 정서적으로 큰 위안을 받는다는 얘기를 듣고 모발기부에 동참하기로 결심했다. 모발을 기부하려면 화학 성분이 포함되지 않은 25cm 이상의 자연 머리카락을 길러야 한다. 

2016년 장교로 임관한 최 중위는 곧바로 모발기부 준비에 돌입했다. 2년 3개월간 파마와 염색 등을 한 번도 하지 않았고, 최근에 33cm의 머리카락 잘라 기쁜 마음으로 소아암 환자들을 위해 내놓았다.

최 중위는 “이렇게 누군가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될 수 있어 행복하다”며 “두 번째 모발기부를 위해 다시 머리카락을 기를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승희인턴기자 shhs9501@sedaily.com
 


출처 : https://www.sedaily.com/NewsView/1S3JSCJARC

댓글[0]

열기 닫기

고민 상담란

고민 상담란

고민 상담란 바로가기

기부방법 안내

기부방법 안내

어린 암환자를 위한 머리카락 나눔 캠페인에 동참하세요.

기부방법 안내
- 굳이 자르지 않으셔도 좋습니다. 감거나, 말릴 때 빠지는 머리카락이나 쓰레기통에 무심코 버려지던 25cm이상의 머리카락을 모아서 보내주시면 됩니다.
- 어린 암환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건네주는 아주 작은 사랑 나눔 - 어머나! 지금 바로 시작하세요!
어머나 운동 기부신청서 바로가기

인증서 발급

인증서 발급

정보를 입력하시면 상담원이 친절하게 상담해 드리겠습니다.

  • 김**님이 문의하셨습니다.
    2019-02-20
  • 안**님이 문의하셨습니다.
    2019-02-20
  • 노**님이 문의하셨습니다.
    2019-02-18
  • 조**님이 문의하셨습니다.
    2019-02-17
인증서 발급 바로가기

오시는 길

오시는 길

문의 시간 : 월~금 오전9시~오후6시 (토, 일요일, 공휴일 휴무)

(사)국제두피모발협회
- 서울특별시 성북구 대사관로8길 42 (성북동) 어머나 운동본부
오시는 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