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마당

상담 및 문의

giv-ehai-rkat@gmai

상담시간 : 09:00~18:00

보도자료

홈 > 정보마당 > 보도자료

게시글 검색
이서면 삼우중 2학년 5명, 소아암 환자에 모발 기증
어머나운동본부 조회수:237 210.93.126.200
2020-02-02 14:35:01

소아암 환자에게 모발을 기증한 이서면 삼우중 2학년 5명의 여학생들. ⓒ 완주군

[프라임경제] 다함께 열어가는 완주군의 중학생들이 소아암 환자를 위해 모발을 기증하는 따뜻한 미담사례가 지역사회에 화제다.

완주군 이서면에 있는 삼우중학교 2학년 김예윤(14) 양 등 5명의 학생들은 최근 애지중지 길러 온 생머리를 싹뚝 잘라 백혈병 등 소아암에 걸린 환자들에게 모발을 기증하기로 했다는 미담이 15일 중앙 일간지를 통해 소개됐다.

예윤양은 어머니 윤현주(44) 씨의 제안에 따라 멋 부릴 나이지만 나눔을 선택했고, 친구들도 동참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학생들의 선행에 학부모 2명이 모발 기증에 합류했고, 삼우중 졸업생 1명도 머리카락을 내주는 등 나눔 바이러스가 퍼지고 있다. 앞서 삼우중 전교생 210여 명 중 50여 명이 '세이브더칠드런'의 '모자 뜨기 캠페인'에 참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소식을 접한 박성일 완주군수는 예윤양의 어머니에게 전화를 걸어 "우리 아이들의 아름다운 기증 소식을 접하고 너무 장하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박 군수는 "군정 슬로건도 '다함께 열어가는 으뜸완주'로 정하고, 모두가 행복한 사회를 만들어 가고 있다"며 "아이들의 착한 마음은 나눔과 봉사 정신이 꽃피는 지역사회 조성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http://www.newsprime.co.kr/news/article/?no=455441

댓글[0]

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