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사 보도자료

게시글 검색
소아암 환자 위해 10년간 모발기증한 군무원
디자인팜 홍보형 43 조회수:130 210.93.126.200
2020-01-13 19:43:55
해군 진해기지사령부 군무원 남현숙 주무관이 지난 14일 자신의 모발을 소아암 환자들의 가발을 제작하는 곳으로 보내기 위해 서류봉투에 담고 있다.
해군 제공

해군 여성 군무원이 치료 과정에서 머리카락이 빠지는 소아암 환자들을 위해 10년간 자신의 머리카락을 기증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해군 진해기지사령부는 부대 소속 군무원 남현숙(47·여) 주무관이 소아암 환자를 위해 최근 5번째 모발 기증을 했다고 18일 밝혔다.

남 주무관은 2009년 초 건강한 사람의 머리카락을 기증받아 소아암 환자들을 위한 가발을 만든다는 소식을 접하고 수개월 동안 머리카락을 더 길러 그해 6월 처음 기증했다. 그가 기증해 온 모발은 가발업체 하 이모(4회)와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1회)에 전달됐다. 남 주무관 딸 지의정(18·고교 3학년)양도 초등학생 때인 2010년과 2012년 두 차례에 걸쳐 엄마를 따라 모발을 기증했다.

남 주무관은 “많은 사람이 모발 기증에 참여해 주면 고맙겠다”고 말했다.

창원=안원준 기자 am3303@segye.com

출처:http://www.segye.com/newsView/20180618002227?OutUrl=naver

댓글[0]

열기 닫기

고민 상담란

고민 상담란

고민 상담란 바로가기

기부방법 안내

기부방법 안내

어린 암환자를 위한 머리카락 나눔 캠페인에 동참하세요.

기부방법 안내
- 굳이 자르지 않으셔도 좋습니다. 감거나, 말릴 때 빠지는 머리카락이나 쓰레기통에 무심코 버려지던 25cm이상의 머리카락을 모아서 보내주시면 됩니다.
- 어린 암환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건네주는 아주 작은 사랑 나눔 - 어머나! 지금 바로 시작하세요!
어머나 운동 기부신청서 바로가기

오시는 길

오시는 길

문의 시간 : 월~금 오전9시~오후6시 (토, 일요일, 공휴일 휴무)

어머나
- 어머나운동본부
오시는 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