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사 보도자료

게시글 검색
[1107공병단] 나의 머리카락, 소아암 아이 희망으로
디자인팜 홍보형 43 조회수:157 210.93.126.200
2020-02-13 16:16:03

육군1107공병단 여군 간부 소아암협회에 모발 기부
 

 

 

   육군1107공병단 김미애(35·사진 오른쪽) 소령과 김민경(23·왼쪽) 하사가 지난 2월 백혈병소아암협회에 각각 모발을 남몰래 기부한 사실이 알려져 주변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모발기부는 염색이나 파마를 하지 않은 건강한 머리카락만 가능하다.

시작은 김 소령이었다. 김 소령은 지난해 모친의 항암치료를 지켜본 후 암 환자를 도울 방법을 고민하다 모발 기부를 결정했다. 김 하사는 김 소령의 권유로 모발 기부에 동참했다. 두 간부는 “모발 기부가 꾸준히 이어진다면 많은 소아암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될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이영선 기자 < ys119@dema.mil.kr >

출처:http://kookbang.dema.mil.kr/newsWeb/20150414/6/BBSMSTR_000000010023/view.do

댓글[0]

열기 닫기

고민 상담란

고민 상담란

고민 상담란 바로가기

기부방법 안내

기부방법 안내

어린 암환자를 위한 머리카락 나눔 캠페인에 동참하세요.

기부방법 안내
- 굳이 자르지 않으셔도 좋습니다. 감거나, 말릴 때 빠지는 머리카락이나 쓰레기통에 무심코 버려지던 25cm이상의 머리카락을 모아서 보내주시면 됩니다.
- 어린 암환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건네주는 아주 작은 사랑 나눔 - 어머나! 지금 바로 시작하세요!
어머나 운동 기부신청서 바로가기

오시는 길

오시는 길

문의 시간 : 월~금 오전9시~오후6시 (토, 일요일, 공휴일 휴무)

어머나
- 서울특별시 노원구 화랑로45길 24 (월계동)3층 어머나운동본부
오시는 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