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게시글 검색
['소아암 환자에 모발 기증' 김지은·김남호 여주시 공무원]아픈 아이들 기쁨 위해 머리카락 커트 '아낌없는 사랑'
디자인팜 홍보형 43 조회수:29 220.149.182.238
2019-03-15 12:15:30
여주 2년 6개월 기른 머리카락 소아암 환자위해...
소아암 환자를 위해 자신의 머리카락을 잘라 기부한 여주시청 공무원들(왼쪽 김남호 씨와 김지은 씨). /여주시 제공

항암치료 투병 환아들 사연 접해 
파마·염색없이 관리… 25㎝ 기증 
가발 비용 절감 보람 '공직 모범'
 

소아암 환자를 위해 자신의 머리카락을 잘라 기부한 여주시청 공무원들이 화제가 되고 있다.

주인공은 여주시청 수도사업소 김지은(여·28) 씨와 도시개발과 김남호(여·40) 씨다.

두 공무원은 항암치료를 받으면서 머리카락이 빠져 희망을 잃어가는 어린 소아암 환자들이 겪는 사연을 사이버 공간에서 알게 됐고 바로 결심을 굳힌 후 머리카락을 기르기 시작했다.

어린 환자들에게 희망을 주기 위해 2년 6개월 동안 파마나 염색도 하지 않고 소중히 머리카락을 길러 자른 후 (사)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모발을 기부했다.  

이들은 "자신의 머리카락 25cm 이상을 잘라서 단발머리 형태가 됐지만 소아암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이 자연 모발로 만들어진 가발을 쓰고 기뻐할 것을 생각하면 보람도 있고 흐뭇한 생각이 든다"고 전했다.

또한 "소아암 환자들은 항암치료 등 비용이 많이 드는데 가발 비용이라도 절감할 수 있다면 그것이 큰 보람"이라며 "공직자로서 모든 분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들 공무원은 평소에도 사무실 내에서 크고 작은 일에 적극적으로 임하는 것은 물론 직원 간 화합을 이루고 활력을 불어넣어 주는 분위기 메이커로 통한다. 

댓글[0]

열기 닫기

고민 상담란

고민 상담란

고민 상담란 바로가기

기부방법 안내

기부방법 안내

어린 암환자를 위한 머리카락 나눔 캠페인에 동참하세요.

기부방법 안내
- 굳이 자르지 않으셔도 좋습니다. 감거나, 말릴 때 빠지는 머리카락이나 쓰레기통에 무심코 버려지던 25cm이상의 머리카락을 모아서 보내주시면 됩니다.
- 어린 암환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건네주는 아주 작은 사랑 나눔 - 어머나! 지금 바로 시작하세요!
어머나 운동 기부신청서 바로가기

기타안내

기타안내

정보를 입력하시면 상담원이 친절하게 상담해 드리겠습니다.

  • 김**님이 문의하셨습니다.
    2019-03-18
  • 차**님이 문의하셨습니다.
    2019-03-18
  • 이**님이 문의하셨습니다.
    2019-03-16
  • 김**님이 문의하셨습니다.
    2019-03-13
기타안내 바로가기

오시는 길

오시는 길

문의 시간 : 월~금 오전9시~오후6시 (토, 일요일, 공휴일 휴무)

(사)국제두피모발협회
- 서울특별시 성북구 대사관로8길 42 (성북동) 어머나 운동본부
오시는 길 바로가기